괜스레 저렇게

괜스레 저렇게는 김괜저(@gwenzhir)의 블로그이오니 잘 읽으세요.

뉴스레터 구독

나는 쿨하게 놀랐다.

엄청 오래된 글입니다. 역사적 기록으로 다뤄주세요.


소견으로는 쿨한 일반인들을 데려다가 각종 미적지근하고 가끔은 낯뜨듯한 방식으로 다루어 마지막에 그나마 차가움을 유지하는 대단한 남자를 뽑아 대서특필하는 Men’s Health Korea의 <쿨가이 선발대회>. 아놔 솔직히 ‘쿨가이’라니 말하는 내가 다 창피하지만, 큰 키에 잘생긴 얼굴에 무엇보다도 lean muscle prototype인 수상자들이 부러워서 하는 소리겠지. 작년 제 1회에 비해 올해는 더욱 거창했고 한층 더 낯따뜻했으며 아주 새삼스러웠다. < VJ 특공대 > 같은 소소한 방송에도 자주 나왔고 명동과 강남에서 웃통을 벗고 기름을 바른 참가자 수십이 따뜻한 복근으로 인파를 맞는 사회학적 의미 깊은 풍경을 연출하기도 하였다.
제 2회 쿨가이로 뽑힌 서울대학교 연준모씨의 얼굴이 7월호 멘즈헬스에 스무 번쯤은 나오며 면면히 소개됐다. 이 분은 민사고 선배다.

  1. camus

    헛.. 몇기셔???? (급관심…)

  2. 김괜저

    82년생이시라니까..

  3. 가벼운구름

    허거덩덩덩…… 민사에 진정한 인재가 -_-;

  4. 김괜저

    뚱뚱하고 공부잘하면 인재가 아닌거다

  5. EggLover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진정한 인쟄ㅋㅋ 근데 신기하다…ㅋㅋ

  6. 김괜저

    잡지 보다가 깝놀..

  7. 마말

    오호 ㅋㅋ 멋지구리하구나

    진정 지,체를 갖추신 인재?!

  8. 기면쥔

    하악하악@_@

  9. 아무개

    비공개 댓글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