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스레 저렇게

괜스레 저렇게는 김괜저(@gwenzhir)의 블로그이오니 잘 읽으세요.

뉴스레터 구독

나는 오래간만에 밤 늦게까지 모니터 보는 일을 하려니 안구가 빡빡하다. 댓가로 보쌈은 먹었지만 빠다코코넛까지 먹지는 않겠다. 좋은 일로 새느라 눈 아픈 건 얼마나 큰 복이었나!

엄청 오래된 글입니다. 역사적 기록으로 다뤄주세요.

  1. 아무개

    비공개 댓글입니다.

  2. 김괜저

    헉 그때 그들 중 누구인지 확실히는 기억이 안 나지만 반갑쇼……. 이름은 왠지 많이 들어봤는데ㅎ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