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스레 저렇게

괜스레 저렇게는 김괜저(@gwenzhir)의 블로그이오니 잘 읽으세요.

뉴스레터 구독

나는 남대문시장에 갔다.

엄청 오래된 글입니다. 역사적 기록으로 다뤄주세요.

오늘만큼 제대로 사람 많을 때 가서 속속들이 휘젓고 다닌 건 처음인 것 같다. 늘 찾는 점포만 딱 들어가서 골라 갖고 나오거나 너무 늦게 가서 허탕치거나 둘 중 하나였다. 연휴라 붐볐다. 오전부터 가서 두 끼를 시장에서 해결했다. 순대 아줌마는 군인을 막 대하지만 일본인 관광객들에게는 「곤니찌와! 오이시!」하며 쪼르르 달려갔다. 돼지간이 구석구석 잘 쪄지지 않아서 맛이 없고 위험했다. 신세계백화점 오층 화장실에서 입을 헹구게 되었다. 사대문 안은 언제나 주변 풍경과 사람들을 불과 횡단보도 몇 개 건너는 것만으로도 싹 갈아치울 수 있는 것이 재미있다.

  1. 김괜저

    많이 팔아드렸는데 서운ㅜㅜ

  2. 김괜저

    닉네임이 좋네요.

  3. lime

    사진이 느낌이 좋네요. 쓰시는 카메라가?

  4. 김괜저

    니꼰 D300을 씁니다.

  5. muramasa

    사진 색감이 .. 따뜻하네요^^

  6. 김괜저

    따끈따끈하게 만들었습니다.

  7. SiZeN

    와 .. 평소에 소소한것들을 되게 좋아하는데

    사진도 잘찍으셨는데 느낌도 편해서 좋아영

  8. 김괜저

    소소하다는 말은 좋은 말이네요.

  9. curbservice

    와 사진도 잘 찍으셔 간만에 찾은 최고의 이글루인듯…

  10. 아무개

    비공개 댓글입니다.

  11. 아무개

    비공개 댓글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