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라 로쉘에서 자고 왔다.


프랑스 서부, 중세 물류통상과 신세계 식민개척의 항구도시 La Rochelle에 일박이일로 견학을 다녀왔다. 여행과 별 상관 없는 작업으로 밤을 새고 나서 새벽 여섯시 떼제베로 갔다. 파리에는 없는 햇빛이 내내 들었으므로 신나서 사진을 잔뜩 찍었다. 지평선 나오는 것들만 일단 골라서 올린다.







  • 미리내

    으아 사진이… 그대로 반으로 접으면 LP 커버가 될 것 같아요…. 좋다..+_+)

  • 피스타치오

    보는 제 맘이 다 뻥 뚫릴것 같아요 아름다운 사진들이네요 구도도 좋고 색감도 좋고 🙂

  • chloed

    아이고 사진들이 대박입니다요

  • count20

    저 해변에서 축구공놀이 하는 사진 진짜 짱이다

  • 고기딖따

    헐 너무 프랑스다워서 할 말을 잃음. 진짜 이쁘다!

  • 으아

    너무

    너무

    너무

    너무

    너무

    좋아요!

  • 예찬

    shiiiiiiit.

  • Pez

    정말… 할말을 잃게만드는 사진들이군요

  • e

    beeeeeeeeautiful.

  • 아무개

    비공개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