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스레저렇게는 김괜저의 블로그이오니 잘 읽으세요.

뉴스레터 구독

어슐러 르 귄의 2014 미국 도서상 수상 소감

지난 11월 19일 미국 도서상(National Book Award)을 수상한 작가 Ursula K. Le Guin의 수상 소감 전문을 이곳에서 보고 다음과 같이 옮겼다.

이 아름다운 상을 주신 분들께 제 마음에서 우러난 감사의 말씀 드립니다. 저희 가족, 제 에이전트, 또 편집자 분들까지, 제가 오늘 이 자리에 선 것은 저 뿐 아닌 그 분들의 공임을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아주 오랫동안 문학으로부터 소외돼 왔던 많은 작가들이 있습니다. 지난 50년간 소위 ‘리얼리즘’ 작가들만 이 아름다운 상을 받는 모습을 지켜만 봐야 했던 제 동료 환상·과학문학 작가들을 대신해 제가 이 상을 받고 또 공유할 수 있어 너무나도 기쁩니다.

제 생각에 앞으로 다가올 힘든 시대에는 현재의 삶에 대한 대안을 볼 줄 알고, 두려움 가득한 이 사회와 기술에 대한 집착을 뚫고 다른 방식으로 존재하는 법을 탐구하며, 나아가 진실된 희망의 영역을 상상해내는 작가들의 목소리를 우리가 원하게 될 것입니다. 자유를 기억하는 작가들이 필요해질 겁니다. 시인들, 선지자들… 더 큰 현실을 말하는 리얼리스트들이죠.

현재 우리는 시장 상품을 생산하는 것과 예술을 행하는 것의 차이를 아는 작가들이 필요합니다. 기업이윤과 광고 매출을 극대화하는 영업전략에 따라 글을 만들어내는 것은 책임감 있는 책 출판이나 작가된 도리와는 다른 것이니까요. (용감하게 박수 치신 분들, 감사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편집부에 대한 권한이 영업부에 주어지고 있습니다. 제 책의 출판사들도 바보같은 무지와 욕심의 공황 상태에 빠져서, 공립도서관에 전자책을 소비자가의 6~7배의 돈을 받고 판매하고 있습니다. 부당한 폭리를 취하고 있는 쪽에서는 출판사를 불복종으로 혼내주려고 하고, 작가들이 기업 율법에 의해 협박을 당하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그리고 우리 중 많은 사람들, 즉 책을 쓰고 책을 만드는 우리 제작자들이 이런 현실을 받아들이고만 있습니다. 상품 모리배들이 우리를 데오드란트인 양 팔아넘기고, 무엇을 출판하고 무엇을 쓸 지 명령하게 그냥 두고 있습니다. (저도 사랑해요!)

아시죠? 책은 그냥 상품이 아닙니다. 이윤 추구와 예술의 목적은 종종 갈등을 빚게 돼 있습니다. 우리는 자본주의 안에 살고 있습니다. 자본주의의 힘은 도무지 벗어날 수 없는 것처럼 느껴지지요. 하지만 절대왕정 시절 왕의 권력도 그랬습니다. 사람이 만든 그 어떤 권력도 사람이 저항하고 바꿀 수 있는 것입니다. 많은 경우 저항과 변화는 예술에서 출발합니다. 그 중에서도 많은 경우, 그것은 우리의 예술, 즉 말의 예술에서 출발합니다.

제 작가 생활은 길고도 복되었습니다. 좋은 분들과 함께했습니다. 그 끝자락에 이르른 지금 여기에서, 미국 문학이 노예로 팔려나가는 모습은 정말 보고 싶지 않습니다. 글을 쓰고 출판하는 것을 업으로 삼는 우리들은 그 결과의 공정한 부분을 바라고 요구해야 합니다. 하지만 우리가 받게 될 대가의 이름은 이윤이 아닙니다. 그것은 자유입니다.

감사합니다.

  1. 좋은 번역글 고맙습니다.
    잘 읽었습니다.

  2. flyingANDY

    한참 경제 기사 읽고 왔는데 겨울을 서성이다 따스한 봄날의 햇살과 새싹을 만나는 행운이였습니다. ^^

  3. seockyun

    번역해주셔서 아름다운 글 잘 읽었습니다. 원문이 가디언에 나와있더군요. http://www.theguardian.com/books/2014/nov/20/ursula-k-le-guin-national-book-awards-speech

  4. 계수나무

    “사람이 만든 그 어떤 권력도 사람이 저항하고 바꿀 수 있다”
    전율이 느껴지는 개념있는 수상소감 접할 수 있도록 번역해주셔서 감사

  5. 번역 감사합니다. 이 수상소감을 읽고 제가 하고 있는 책모임에서 1월의 도서로 르귄의 작품을 선정하였습니다. 선정소감 번역해주신 것 출처 명기하여 옮겨가도 괜찮을까요?

    • 김괜저

      네, 저도 르귄 작품을 곧 읽으려고 하는데 같이 읽겠네요.

  6. 다른

    좋은 글 감사합니다. 다른 출판사의 페이스북에 출처를 표시하고, 내용을 공유하고 싶은데 괜찮을지요.

    • 김괜저

      네 괜찮습니다.

  7. matilda

    정말 잘 읽었습니다.
    소규모 카페에 출처를 밝히고 내용을 공유해도 될까요?

    • 김괜저

      네, 괜찮습니다.

  8. 잎새

    좋은 글 고맙습니다.
    옮겨가도 될까요?

    • 김괜저

      네, 출처와 함께 옮겨가셔도 좋습니다.

  9. iamflatline

    번역 감사합니다. 출처 밝히고 공유해도 될까요?

  10. 번역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출처 밝히고 공유하겠습니다.

  11. 머팔이

    번역 감사합니다. 저도 출처를 밝히고 블로그에 공유하고 싶습니다.

    • 김괜저

      얼마든지요.

  12. 내후

    저도. 출처 밝히고 블로그에 공유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3. RUKXER

    르귄 선생님의 타계소식을 접하고 오전 내내 슬퍼서 일이 손에 잡히지 않는 가운데, 이 포스팅을 발견하게 됐습니다. 다시 한 번 울컥하게 되네요. 번역 감사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